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KR EN

보도자료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이모저모] 안재영 예술감독의 전시투어, 성공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10-14 09:23 조회1,313회 댓글0건

본문


1. 안재영 예술감독의 전시투어, 성공적!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 안재영 예술감독이 직접 전시해설에 나서 호응을 얻었다.

 

개장 첫 주말을 맞은 13() 많은 가족 단위 관람객들이 행사장을 찾은 가운데

특별 이벤트로 안재영 예술감독이 직접 진행하는 전시투어 프로그램이 선보였다.

 

사전예약으로 진행한 이날 프로그램에는 30여명의 관람객이 몰려 인기를 누렸다.

 

도슨트들이 사용하는 방송장비를 들고 관람객 앞에 선 안 감독은 세계 비엔날레의 역사를

시작으로 이번 비엔날레의 주제로 몽유도원을 선택한 이유까지 차근차근 설명하며

편안하게 관람객들의 관심을 유도했다.

 

이어 전시장을 돌며 주요 작품의 선정배경과 작품 설명,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열정을 담은 해설을 선보여 박수갈채를 받았다.

 

마치 피리 부는 사나이처럼, 프로그램이 진행될수록 투어에 참여하는 관람객이 늘어나는 바람에 전시장이 정체현상을 빚기도...

안 감독의 전시해설을 들은 관람객들은 전시를 기획하고 구상한 감독이 직접 설명하고

알려주니 모든 작품들이 다르게 보인다다시 한 번 작품들을 살펴보고 하나하나에

담긴 작가의 메시지와 열정들을 해석해 보고 싶어져 조만간 다시금 찾게 될 것 같다

입을 모았다.

 

조직위는 매주 일요일 오후 2, 안재영 예술감독과 함께하는 공예 이야기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craftbiennale2@okcj.org 로 이름과 참여인원, 연락처를

남기면 된다.

 

 

 

2. 청소년 도슨트에게 예약하세요~

비엔날레를 자세히 돌아보고는 싶은데, 단체로 진행하는 도슨트 프로그램이 조금은

부담스럽다면! , 우리 가족만의 편안하고 프라이빗한 전시안내를 받고 싶다면!

소규모 관람객을 위한 전시가이드, 청소년 도슨트가 기다리고 있다.

중학교 1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공부하느라 바쁜 와중에도 2019 청주공예비엔

날레에 함께 하고 싶어 한 달 넘게 전시구성과 작품, 작가들을 열공했다는

청소년 도슨트들. 학기 중이라 주말에만 활동할 수밖에 없는 현실이 아쉬울 정도로

관람객들에게 전시안내를 하고 싶은 열정만큼은 전문 도슨트 못지않다는 후문.

 

학기 중이라 주말에만 활동하는 청소년 도슨트를 만나고 싶다면, 사전 예약은 필수!

물론 현장 신청도 가능하지만, 우리 청소년들에게 마음의 준비할 시간을!!

 

사전예약은 www.okcjguide.com 에서 하면 된다.

 

3. 비엔날레와 유네스코 무예의 만남

 

청주공예비엔날레 현장에 세계의 무예가 깜짝 방문했다. 전국을 순회하며

무예시범공연을 펼치고 있는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가 순회일정의 마지막 코스로

청주공예비엔날레를 택한 것.

 

세계최초로 유네스코가 선정한 무형유산으로 등재된 택견을 비롯해 우슈와 실랏,

무에타이, 카포에이라 등 박진감 넘치고도 멋진 시연에

관람객들은 또 하나의 풍성한 비엔날레 추억을 안고 돌아갔다.

 

[28501] 충북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내덕2동 201-1)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T. 043-268-0255F. 000-000-0000

Copyright © 2019 Cheongju Craft Biennal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