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KR EN

보도자료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이모저모] 10월 18일_오늘의 깜짝 손님 - 가수 마야, 이춘희 세종시장 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10-20 18:00 조회1,152회 댓글0건

본문

비엔날레 이모저모-오늘의 깜짝 손님(1018)

 

1. 비엔날레가 입소문이 나면서 깜짝 손님들의 방문이 이어졌다.

 

첫 번째 깜짝 손님은 가수 마야’.

가녀린 체구에서 나오는 시원시원한 가창력으로 사랑받아온 그녀가

18(), 청주공예비엔날레를 찾았다.

 

평소 예술 분야에 관심이 많아 좋은 전시가 있는 곳이면 어디든 찾아간다고 알려진

마야는 역대 청주공예비엔날레에도 몇 차례 방문했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완전히 달라진 문화제조창 공간도 인상적인데다 눈길을 끄는 작품이 많아서

설레고 행복하다고.

 

모든 작품에 세심한 시선을 맞춘 그녀는 특히 유리와 나무의 이상적인 조합을 구현한

박성원 작가의 ‘Big Man’과 경이로운 장인정신이 엿보인다는 나이지리아 작가

옹고지 이제마의 ‘Think tea, Think cup’, 여성으로서 깊은 공감대가 느껴진다는

구경숙 작가의 ‘Herstory’등에서 오래도록 머물렀다.

 

모든 전시를 둘러본 그녀는, 오지 않았으면 후회할 뻔했다는 소감평을 남기며

청주공예비엔날레의 성공을 응원했다.

 

2. 두 번째 깜짝 손님, 세종시 이춘희 소장

 

18, 청주시와 4대 분야 10개 과제에 대한 상생협력 실천 협약을 체결한 세종시의

이춘희 시장도 청주공예비엔날레 관람을 빼놓지 않았다.

 

청주공예비엔날레 조직위원장인 한범덕 청주시장과 도슨트의 안내에 귀 기울이며

전시장을 둘러본 이춘희 시장은, 문화제조창의 규모와 비엔날레 수준 등을

세심히 살피며 관심을 드러냈다

3. 한국전통문화대 무형유산학과도 전통과 현대, 공예와 모든 장르의 예술이 조화를 이룬

비엔날레에 감탄(포토뉴스)

 

[28501] 충북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내덕2동 201-1)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T. 043-268-0255F. 000-000-0000

Copyright © 2019 Cheongju Craft Biennal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