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이브

본문 바로가기
KR EN

아카이브
  HOME  >   열린마당   >   아카이브  

2003 | Kim Kwang-Ryol 김광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07-05 05:03 조회126회 댓글0건

본문

009_페이지_036.jpg
옛날 옛적에_적동·황동·철_80x80x56cm_2003

아궁이 불 지펴

연기에 눈물 콧물 닦으며

군불에 감자 고구마 구워먹고

가마솥에 누룽지

유년시절의 그리움 그리고 그 안에 질서와 아름다움, 고풍스런 아취, 고요함, 뽀얀 연기마저 달콤함으로 가득 찬 보석상자를 감히 생활 속에 그려 본다

솥뚜껑이 거의 같은 모양으로 둥글다. 원을 하나의 유니트(unit)로 단순화, 도식화, 경량화 시킴으로써 현대적 디자인 특성을 살려 조합, 축척, 반복의 연속선상에서 원뿔형태로 만들었으며 솥뚜껑을 자유로이 걸었다 떼었다 할 수 있도록 제작하였다. 거실의 소파 앞에 위치할 수 있는 테이블로써 높이는 보통 500mm전후이고, 현대적 느낌의 금속과 고풍스러운 정취(情趣)로서, 솥의 접목은 현대문화가치를 창출한다. 조형과 실용의 이분법적인 구분을 넘어 대량생산가능하도록 제작하였으며, 고풍스러운 기분을 느끼며 주로 차를 마시는 티테이블로 사용된다. 유리 밑의 부분은, 한국 건물 양식의 특징에 따라 다른 나라 솥과는 달리 (한국에서는 부엌에 부뚜막이 있어, 그곳에 솥을 걸고 음식을 만드는 동시에 방을 덥게 하였다. 그러므로 솥의 모양은 밑이 그다지 우묵하지 않고 약간 편평한 편)그다지 우묵하지 않은 특징을 살려 심미적 표현과 함께 실용적 기능의 조화의 표출로써 장식품 및 필기도구·메모용지 등의 간단한 물품을 용이하게 보관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여 공간의 활용도를 높이고자 하였다.

Make a fire in the stove...

Wiping tears and sniffling because of the smoke...

Baking potatoes and sweet potatoes in the heat from the floor...

Burned rice on the bottom of the pot...

I dare sketch a jewelry box filled with the memories of childhood, and the order and beauty within ti, the antique elegance, silence, and the sweetness even from the misty smoke...

Lids on pots are all the same shape of a circle. Seeing a circle as a unit, I've emphasized the characteristics of modern design of simplification, schematization, and light weighted, and made it into a cone on the line of combination, accumulation and repetition, and made it to hang on and be taken off easily. It's a table that can be put in front of a sofa in the living room, and is about 500mm high. The combination of modern metal and antique pot creates modern cultural value. Going beyond the dichotomy that distinguishes art and use, it is made to be mass-produced by machines, and is used as a tea table for drinking tea while enjoying the antiqueness. Emphasizing the characteristic of pots which is not so hollow due to the structure of Korean houses (In the kitchen of Korean houses there is a fireplace for cooking, and pots are hung onto that fireplace to cook, and the heat from the fireplace also heats the rooms. So the bottom of the pot is not so hollow but rather flat.), the part beneath the glass is made to store small things such as ornaments, pen and paper. This is an expression of the combination of aesthetic expression and practicality. This helps the space to be utilized more efficiently.

김광렬

금속공예가 김광렬은 홍익대 및 동대학원을 졸업하고, 대한민국 미술대전 및 공예대전 특선 등 다수의 수상경력과 일본에서 초대개인전 2회를 가졌다. 현재 홍익대 겸임교수로 있다.

[28501] 충북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내덕2동 201-1)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T. 070-7777-7636F. 043-268-0256

Copyright © 2019 Cheongju Craft Biennal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