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KR EN

보도자료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9월27일_공예비엔날레서 미식의 나라 ‘프랑스’로 떠나자 - 초대국가의 날 참여자 모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09-28 14:34 조회224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공예비엔날레서 미식의 나라 프랑스로 떠나자 

- 초대국가의 날 참여자 모집

 

-106(), 13() 초대국가의 날 맞아 주빈국 프랑스 식문화 속 공예 만나 

-6() 미슐랭 3스타 레스토랑 소믈리에 출신 이수정과 와인으로 프랑스 맛보기

-13()에는 셰프이자 요리 칼럼니스트 박찬일의 프랑스 요리 강연도

-이번 주 29()부터 초대국가의 날 당일 입장권 예매자 30명씩 사전 신청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에서 미식의 나라 프랑스를 여행할 절호의 기회가 마련된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위원장 한범덕 청주시장, 이하 조직위)가 오는 106()13() 초대국가관 주빈국인 프랑스의 식문화 속 공예를 만나는 초대국가의 날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첫 번째 초대국가의 날행사로 시네마 이벤트를 진행한 조직위는 내달 6()에는 초대국가의 날 2(deux)행사로 미슐랭 3스타 레스토랑 소믈리에 출신인 이수정과 함께하는 와인으로 프랑스 맛보기를, 이어 13()에는 초대국가의 날 3(trois)’행사로 셰프이자 요리 칼럼니스트인 박찬일과 함께하는 프랑스 요리 강연을 마련한다.

 

와인부터 요리까지, 프랑스 식문화의 역사와 그 속에 녹아든 공예를 엿볼 수 있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사전 예약제로만 운영되며, 29()부터 비엔날레 공식 홈페이지(www.okcj.org)에서 6일과 13일 각각 30명씩 선착순으로 신청받는다. 초대국가의 날행사 당일 입장권 예매자만 신청할 수 있다.

 

특히 6() ‘초대국가의 날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이수정 소믈리에가 추천한 프랑스 와인이 증정된다.

 

조직위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해외여행은 엄두조차 내기 어려운 요즘 여권 없이도 미식의 나라 프랑스를 여행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프랑스 현대 공예의 트렌드부터 식문화까지 시각과 미각, 감촉 모두를 만족시키는 비엔날레에서 깊어가는 가을의 낭만을 만끽해보시길 바란다고 초대의 말을 전했다.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에서 만날 수 있는 초대국가관은 프랑스의 대표 공예 기관인 아뜰리에 아트 드 프랑스(Atelier d’Arts de France)’의 소속 작가 35명이 참여해 <오브제, 타블로; 감촉의 프랑스>를 주제로 159점의 작품을 선보이는 중이다. 공예 작품(오브제)들로 그린 한 폭의 그림(타블로)처럼 펼쳐지는 공간이 이색적으로, 프랑스가 주빈국으로 초청된 건 비엔날레가 초대국가관 제도를 도입한 2007년 이래 처음이다.

[28501] 충북 청주시 청원구 상당로 314 (내덕2동 201-1)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
T. 070-7777-7636F. 043-268-0256

Copyright © 2019 Cheongju Craft Biennale. All Rights Reserved.